> 바른붉은빛깔 > 붉은빛깔 이야기
붉은빛깔 이야기
빛깔 곱고 맛과 향이 좋은 자연을 머금은 붉은 빛깔, 고춧가루!
명칭
  • 학명 : Capsium annuum L
  • 영명 : led pepper, green pepper, sweet pepper, pimento
  • 한명 : 번초, 당초
  • 별명 : 꼬치, 고초, 당추,댕가지, 댕개지, 댕거지 등
고추란
  • 고추는 가지과에 속하는 작물로 열대지방에서는 다년생, 온대지방에는 1년생에 속한다
  • 생육 적정 온도는 25도씨 안팍이며 호광성(햇볕을 좋아하는)채소이다.
  • 생육시 강한 햇볕을 필요로 하여 건조한 지역에서도 잘 자란다.
  • 고추가 지니고 있는 매운맛(캡사이신)은 영양이 많고 식육과 더위와 추의에 견디는 힘을 증진 시킨다.
  • 최근 다이어트 및 항암 작용으로 진가를 나타내고 있다.
고추의 유래
1) 고추의 원산지는 남미 아마존강 유역이며 1493년 콜럼부스가 스페인으로 가져가 유럽에 전파하였고 17세기경 중국, 일본에 전파되었다. 1400년대 유럽에서는 후추를 귀하게 여겼는데 콜럼부스를 따라 하애단 쟌가라는 사람이 멕시코 원시민들이 "아기"라는 이름의 후추보다 더 맵고 빛깔이 붉은 고추를 향신료로 사용하는 것을 발견하고 이를 붉은후추(RED PEPPER)라 하여 유럽에 전하였다고 한다.
2) 우리나라에 고추가 전래된 내력은 여러 가지 설이 있으나 그 중에서는 임진왜란 때 일본으로부터 전래되었다는 설과중국에서 전래되었다는 설이 있으나 아직 확실한 것은 아니다.
  • 1614년 임진왜란때 왜국이 한국인을 독한 고추로 독살시키려고 가져 왔지만 오히려 우리민족이 고추를 즐기게 되었다고 한다.
  • 이광수의 지붕유설(1613)에 "고추에는 독이 있으며 일본에서 가져 온 것으로 왜겨자라 부른다"라는 기록이 있다.
  • 일본에서 1713년에 출간된 [화한삼제도회]란 책에 "고추는 남방의 야만인들의 1596~1614년에 담배와 함께 가져왔고 중국에는 명나라 말엽(166년도)에 비로소 도입되었다" 라고 기록되어있다.